데일리호텔 분석결과, 2030발렌타인데이 데이트 특급호텔에서 즐겨

(2017년 2월 17일, 서울) – 사랑하는 연인들의 대표적 기념일인 발렌타인데이에 커플들은 과연 어디에서 데이트를 즐겼을까? 최근 2030 커플들의 기념일 데이트 장소로 특급호텔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모바일 예약 앱을 통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쉽고 간편하게 이용하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호텔의 높은 가격과 예약 절차에 대해 부담을 느꼈던 젊은 고객층의 인식도 함께 변화하고 있다.

No.1특급호텔&레스토랑 예약 앱 데일리호텔(대표 신인식, www.dailyhotel.co.kr) 의 라이프스타일 리서치랩은 2030 회원들의 발렌타인데이 데이트 트렌드를 분석했다. 2030 회원들은 호텔 예약에 평균 96,215원을 결제한 것으로 나타났다. 커플들은 특별한 하루를 만들기 위해 평균 10만원 정도의 데이트 비용을 지출한 셈이다.

객실 타입별 판매량 비율에 따르면 호텔이 67.8%, 부띠크 호텔이 21.7%, 펜션이 10.5%를 차지했다. 특히 호텔 예약 비율의 54%가 특급호텔로 발렌타인데이와 같은 기념일에는 특급호텔을 선호하는 고객들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레스토랑 예약 서비스인 데일리고메에서는 평균 104,044원이 결제되었다. 판매량 비율에서 양식 레스토랑이 전체의 47.4%를 차지했으며,뷔페 36.3%, 일식 4.6%, 디저트 카페 3.9%, 한식3.2%, 중식과 펍&바가 각각 2.3%로 그 뒤를 이었다. 특별한 날인 만큼 로맨틱한 분위기의 파인다이닝을 선호하는 고객들이 많은 것으로 해석된다.

데일리호텔의 발렌타인데이 객실 및 레스토랑 판매량은 지난 해 동기 대비 각각 약 210%, 160% 증가했다. 데일리호텔 관계자에 따르면 쉽고 간편한 예약, 결제 시스템과 트렌드를 고려해 발렌타인데이에 맞춰 준비한 기획전이 좋은 반응을 얻은 것으로 분석된다. 2030 고객들의 인식이 변화함에 따라 앞으로 다가올 화이트데이 및 각종 기념일 시즌에도 특급호텔에 대한 선호도와 판매량은 더욱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데일리호텔 신인식 대표는 “발렌타인데이와 같은 기념일을 더 특별하게 보내기 위해 데일리호텔을 이용하는 고객이 증가한 것으로 보여진다.”라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합리적인 가격으로 특급호텔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추고, 고객들에게 잊지 못할 하루를 선사하기 위해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국내 호텔 예약 앱 1위 데일리호텔은 IT기술을 바탕으로 한 호텔 큐레이션 서비스로 업계를 선도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호텔, 파인다이닝 레스토랑 예약 서비스 ‘데일리고메’를 제공해 프리미엄 미식 문화 체험의 기회를 확산시켰다는 평을 받으며 소비자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라이프스타일 리서치랩을 통해 고객들을 연구, 분석해 트렌드를 선도하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라이프스타일 컨시어지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데일리호텔 앱 다운로드: http://dailyht.kr/download)

<끝>

 

No Comments

Post A Comment